아티스트 박병구

현대미술의 경향에서 비구상이 차지하는 비율은 구상보다 훨씬 높다. 그럼에도 구상미술이 시대에 뒤처진 양식이 아닌가하는 시각에 강한 저항감을 느끼며 강력한 회화로 답하겠다는 신념을 키워온 작가들도 많이 있다. 서양화가 박병구도 그런 작가들 중 한 사람이다. 작가는 일관된 주제인 '기억'을 중심으로 자연의 풍광을 사실적 묘사로 재현한 작품들을 추구해왔다.

Fine Art
 

Artist Park, Byung Koo

예술은 취향이 아닌 운명이, 장식이 아닌 사유가 될 때 실재 세계 너머에 있는 자유를 이해할 수 있다고 했다. 박병구의 '기억'이라는 풍경 작품을 통해 우리는 보이는 세계 너머 있는 이상과 꿈의 세계에 진입할 수도 있을 듯 싶다.

Fine Art
 

아티스트 박병구

현대미술의 경향에서 비구상이 차지하는 비율은 구상보다 훨씬 높다. 그럼에도 구상미술이 시대에 뒤처진 양식이 아닌가하는 시각에 강한 저항감을 느끼며 강력한 회화로 답하겠다는 신념을 키워온 작가들도 많이 있다. 서양화가 박병구도 그런 작가들 중 한 사람이다. 작가는 일관된 주제인 '기억'을 중심으로 자연의 풍광을 사실적 묘사로 재현한 작품들을 추구해왔다.

Fine Art
 

Artist Park, Byung Koo

예술은 취향이 아닌 운명이, 장식이 아닌 사유가 될 때 실재 세계 너머에 있는 자유를 이해할 수 있다고 했다. 박병구의 '기억'이라는 풍경 작품을 통해 우리는 보이는 세계 너머 있는 이상과 꿈의 세계에 진입할 수도 있을 듯 싶다.

Fine Art
 

웃는얼굴아트센타 갤러리

2020다색풍경전 '김광배 김봉천 노태웅 박병구'

116일(목) ~ 207일(금)